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가정 쑥대밭 됐다"…'아들 논란' 장제원, 尹캠프 상황실장 사퇴

댓글 9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은 28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 캠프 종합상황실장직에서 사퇴한다고 밝혔습니다.

아들인 래퍼 용준(21·예명 노엘)씨가 지난 18일 무면허 운전을 하다가 음주 측정을 요구한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입건된 사건 때문인데요.

장 의원은 이날 SNS에서 "단 1분도 버티기 힘들었다"며 "죄송하고 송구스럽지만, 결국 후보의 허락을 득하지 못하고 캠프 총괄실장직을 내려놓는다"라고 적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