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최측근 이화영의 前보좌관, '천화동인 1호' 대표였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지금부터는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 관련 보도 이어가겠습니다. 의혹의 중심에 있는 화천대유 관계사, 천화동인 1호의 대표가 민주당 이화영 전 의원의 보좌관 출신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전 의원은 이재명 경기지사 캠프에서 선대본부장을 지낸 이재명 후보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인물이어서 야당이 즉각 공세에 나섰습니다.

야당은 "마침내 몸통이 드러났다"며 이 후보와의 관련성을 부각시키고 있는데, 여기에 이 후보가 뭐라고 반박했는지, 최지원 기자가 보도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