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동규 휴대전화 파손 심한듯…수사 난항 우려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동규 휴대전화 파손 심한듯…수사 난항 우려

[앵커]

성남시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인 유동규 전 성남 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휴대전화에 대해 경찰이 분석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다만, 해당 휴대전화가 파손상태가 심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정인용 기자.

[기자]

네 저는 국가수사본부 디지털포렌식센터에 나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