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수라 제왕" vs "50억 클럽"…녹취록 속 '그분' 실체 공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어제(18일) 경기도 국정감사는 대장동으로 시작해 대장동으로 끝났습니다. 정영학 회계사 녹취록에 등장하는 '그분'의 실체를 놓고 뜨거운 공방이 펼쳐졌습니다. '아수라의 제왕', '50억 클럽'이 충돌했고 이 지사의 측근으로 불리는 사람들과의 관계도 도마에 올랐습니다.

채승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국민의힘은 화천대유 실소유자, 이른바 '그분' 논란을 놓고 이 지사를 직접 겨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