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연모’ 박은빈 “로운 첫인상? 잘생긴 기린” (W코리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모’ 박은빈이 로운의 첫인상에 대해 이야기했다.

매거진 W코리아(더블유코리아)는 지난 18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똑똑 박은빈, 로운씨..?! 귓속말로 과몰입하게 만드는 두 배우의 케미! [연모]를 연모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KBS2 월화드라마 ‘연모’의 주역 박은빈과 로운이 등장했다. ‘연모’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 이휘(박은빈 분)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로맨스 드라마. 로운은 극중 서연관(왕세자 교육 담당 관리) 정지운 역을 맡았다.

이날 박은빈은 로운의 첫인상에 대해 “처음 문을 열고 들어오는데 (키가 커서) 천장에 닿겠더라. 그리고 잘생겼다”면서 “잘생긴 기린 같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박은빈은 “(로운이) 성격이 되게 좋다. 유쾌한 쾌남 이미지”라며 수습에 나서다가도 “유쾌한 기린”이라고 정정해 웃음을 더했다.

그런가 하면 로운은 “저는 (박은빈의 첫인상이) 빛이었다”면서 “감독님께도 은빈 누나랑 함께해서 기쁘다고 했다. 드라마 ‘스토브리그’,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부터 누나의 출연 작품들을 거의 다 봤다”며 팬심을 드러내 훈훈함을 자아냈다.

박은빈 로운이 호흡을 맞추는 궁중 로맨스 드라마 ‘연모’는 매주 월화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한지수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사진| 더블유 코리아 유튜브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