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AI 로봇으로 물품배송·방역까지” KT, KIST와 공동 개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KT-KIST, 배송·방역·산업안전 로봇 공동개발 등 추진

로봇개발 플랫폼 R&D 국책과제 참여

KT, KIST 주요 시스템 단계적 클라우드 전환 햡략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김민지 기자] KT가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과 인공지능(AI)로봇 플랫폼 등을 통한 국가와 사회 현안 해결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와 KIST는 각각의 정보통신기술(ICT) 사업 역량과 연구역량을 결합한다. 세부적으로는 ▷5G 물품배송 로봇 및 방역로봇 ▷로봇개발 플랫폼 연구개발(R&D) 국책과제 공동참여 ▷화학공장 및 발전소 등 유해사업장용 로봇 사업 ▷클라우드 서비스 등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KIST는 코로나 생활치료센터 등 격리공간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생필품 배송 로봇 시제품에 KT 5G망을 적용하기 위한 시험을 진행 중이다. 2022년 하반기 실증 서비스 예정으로, 양사는 관제시스템 및 플랫폼 개발에서도 협력할 예정이다.

또 KIST가 개발 중인 산업현장 안전 로봇을 KT가 보유한 솔루션과 연계한다. 최근 산업현장 안전문제 강화를 위한 중대재해처벌법 시행과 관련, 산업로봇을 공동 개발하고 사업화할 예정이다.

양사는 정부가 추진 중인 탄소중립과 미세먼지 저감 정책에 맞춰, KT의 미세먼지 특정 장비와 빅데이터를 결합해 기후·환경 분야의 협력도 추진한다. 바이오 및 헬스케어 분야의 유망 기술 발굴과 상용화 추진도 함께하기로 했다.

KT는 KIST의 클라우드 도입에도 협력한다. KIST는 현재 홈페이지를 비롯한 주요 시스템을 단계적으로 클라우드로 전환한다. KT는 현재 8000여개 다양한 기관과 기업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이를 통해 검증된 기술력, 확장성, 안정성을 바탕으로 협력할 예정이다.

신수정 KT 엔터프라이즈 부문장은 “KIST의 AI 로봇 개발 역량과 KT 5G 로봇 플랫폼, 클라우드 경쟁력을 융합해 방역로봇 및 산업로봇 분야에서 사회현안을 해결하는 데 기여하겠다”며 “KIST의 디지털전환(DX)을 위한 첨단 융합ICT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은경 KIST 부원장은 “국내 최고 5G 선도기업인 KT와 협약을 체결한 것은 양사간 혁신역량 협력 통한 R&D 성과 확산과 산업계 지원 강화 측면에서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고 말했다.

jakmeen@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