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승욱 산업장관 "LNG 할당관세·유류세 인하 관계부처 협의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세종=민동훈 기자] [2021 국정감사]

머니투데이

(서울=뉴스1) 이동해 기자 =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가운데)이 5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의원들 질의에 답을 하고 있다. 2021.10.5/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0일 최근 국제유가 상승에 따른 공공요금 인상 압력이 거세지고 있는 것과 관련해 천연가스 등에 붙는 할당관세를 추가로 낮추는 것은 물론 유류세 인하도 관계부처와 협의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 장관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 출석해 유류세 인하 등 적극적인 정부 대응을 주문한 엄태영 국민의힘 의원의 질의에 " (국제유가 등이) 대외적인 요인으로 지금 오르고 있기 때문에 업계에서는 그런 쪽(할당관세, 유류세인하)에 건의가 있어서 그런 것을 포함해 관계부처와 협의를 하고 있다"고 답했다.

엄 의원은 " 유류세 15% 인하 요청은 매우 적절하고 반드시 관철시켜야 되는 일"이라며 "일부에서는 탄소중립 정책과 배치된다고 유류세 인하에 반대하는 의견도 있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지금 상황은 무너진 민생 경제를살리기 위해서 꼭 필요한 조치라고 본다"고 강조했다.

문 장관은 "전기요금도 물가나 국민경제에 주는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현재 연료비 연동제 안에서 마련돼 있는 장치를 통해서 작년 수준을 유지하는 선에서 관리를 하고 있다"며 "가능한 한 국민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을 찾아서 조치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세종=민동훈 기자 mdh5246@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