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카이스포츠, 지소연·조소현 출격하는 '여자대표팀 미국 원정 2연전' 생중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2·27일 오전 9시 1·2차전 킥오프

뉴스1

한국 여자축구과 미국 원정 친선 2연전을 치른다.(KFA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스포츠 전문채널 스카이스포츠(skySports)가 한국 여자축구 국가대표팀과 미국 대표팀의 2연전을 생중계한다.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은 미국에서 세계 최강 미국 여자대표팀과 친선 2연전을 치른다. 오는 22일 오전 9시(이하 한국시간) 미국 캔자스주 칠드런스 머시 파크에서 1차전을, 27일 오전 9시 메니소타주 세인트폴 알리안츠 필드에서 2차전을 각각 치른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 미국은 명실상부한 여자축구 최강팀이다. 메건 러피노(레인FC), 칼리 로이드(뉴욕FC), 알렉스 모건(올랜도 프라이드) 등 A매치 100골 이상을 기록한 선수들이 다수 포진했다. 2020 도쿄 올림픽에선 동메달을 땄다.

랭킹 18위 한국은 객관적 전력에서는 미국에 밀리지만 지소연(첼시), 조소현(토트넘), 이금민(브라이턴) 등 해외파 3인방을 모두 출격시키는 등 최정예로 맞서 정면 승부를 펼치겠다는 각오다.

한국은 미국을 상대로 13전 3무10패로 열세다. 하지만 가장 최근 치러진 2019년 10월 미국 원정에서는 지소연의 득점으로 1-1 무승부를 거둔 바 있어 이번에도 기대가 높다.

이번 친선경기를 중계하는 스카이스포츠는 프로축구 K리그와 FA컵, 여자축구, 풋살, 생활축구, 유소년 리그 등을 중계하는 축구 중심 스포츠 전문 방송채널이다. 최근에는 손흥민 선수가 활약하는 토트넘 홋스퍼와 파트너십을 체결, 클럽 오리지널 콘텐츠 스퍼스TV를 국내에 공급하고 있다.

양재현 스카이스포츠 부사장은 "이번 여자축구 국가대표팀의 미국전 생중계를 시작으로 향후 남자축구 국가대표팀 A매치 등 다양한 국가대항전 중계권 확보에도 힘을 쏟을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꾸준히 축구 관련 콘텐츠에 과감한 투자로 시장 점유율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1

8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동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중국의 '도쿄 올림픽 여자축구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플레이오프(PO) 1차전' 홈경기에서 대한민국 지소연이 태클을 피하고 있다. 2021.4.8/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ree@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