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뷔 팬, 서울에 ‘태형 숲’ 깜짝 조성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잠실대교 일원에 1204그루 심어

세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본명 김태형) 팬들이 서울에 뷔의 이름을 딴 숲을 만들었다. 서울환경운동연합은 20일 뷔의 팬 170여명과 함께 전날 서울 잠실 한강공원 잠실대교 부근에서 뷔의 본명을 딴 ‘태형 숲 1호’(사진)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평소 뷔가 좋아하는 초록색과 닮은 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담아 한강 자연성 회복, 기후변화 대응, 생물 다양성 증진 등 효과를 기대하며 느티나무 4그루와 조팝나무 1200그루를 심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서울환경연합은 앞으로도 도시 숲 조성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유지혜 기자 keep@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