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제발 무사하길"…독도 어선 전복사고 실종자 6명 수색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20일 오후 2시 24분께 독도에서 북동쪽으로 약 168㎞ 떨어진 공해상에서 홍게잡이를 하던 후포 선적 제11일진호(72t급)가 전복됐습니다.

선박에는 선장 박모(62)씨, 선원 김모(54)·안모(65)씨 등 한국인 3명과 중국인 4명, 인도네시아인 2명 등 총 9명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경은 함정 4척과 헬기 3대, 항공기 2대, 민간 어선 2척, 관공선 2척 등을 동원해 밤샘 수색 작업을 벌였습니다.

이어 21일 오전 조타실 안에서 숨져 있는 선원 1명을 발견했고, 비슷한 시각 수색을 돕던 민간 선박이 해상에서 표류하던 중국인 선원 2명을 구조했습니다.

나머지 선원 6명에 대해서는 수색을 계속하고 있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오예진·김도희>

<영상: 동해지방해양경찰청 제공>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