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누리호] 임혜숙 장관 "누리호 첫 비행 아쉽지만 핵심기술 확보 의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료 부족이나 엔진 문제는 아닌듯…자세한 원인 살펴봐야"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한혜원 정윤주 기자 = 순수 우리나라 기술로 만든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LSV-Ⅱ)가 발사된 21일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 장관은 "'우주강국'의 꿈을 이룰 때까지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누리호는 1차 발사에서 탑재체 분리와 700㎞ 고도 도달에 성공했으나 탑재체인 '더미 위성'(위성 모사체)을 지구 저궤도에 안착시키는 데에는 실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