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측 '반려견에 준 사과' SNS에…이준석 "상식초월, 착잡하다"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전두환 옹호 논란' 발언과 관련, 유감을 표명한 뒤 반려견에게 사과를 주는 사진이 SNS에 올라와 논란이다.

윤 전 총장의 반려견 SNS '토리스타그램'에는 21일 밤 반려견 '토리'에게 '인도사과'를 주는 장면을 찍은 사진과 함께 "아빠를 닮아서 인도사과를 좋아해요"라는 글이 올라왔다가 삭제됐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