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최악의 위기 맞은 자영업

성인 절반 이상 "위드 코로나 기대"…'자영업자' 기대감 가장 높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화·공연 관람, 가장 먼저 하고 싶은 일 1위…20대 "축제·페스티벌 즐기고 싶어"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정부가 다음달 '단계적 일상회복 방안(위드 코로나)'을 추진할 예정인 가운데 성인 남녀 절반 이상이 이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22일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위드 코로나 시행을 앞두고 어떤 마음인지'에 대해 성인 남녀 2천159명에게 설문 조사를 진행한 결과, '매우 기대된다'는 응답자가 24.5%로 나타났다. 또 '조금 기대된다'는 응답자가 27.7%로, 기대된다고 답한 이들이 52.2%로 과반수를 조금 넘었다.

반면 '조금 걱정된다'는 응답자는 32.5%, '매우 걱정된다'는 응답자는 15.3%로 47.8%의 응답자는 걱정된다고 답했다.

아이뉴스24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에 대한 기대감으로 국제선 항공권 매출이 늘어난 지난 20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출국장에서 여행객들이 탑승수속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위드 코로나' 시행이 기대된다는 답변은 남성 응답자 중 59.9%로 여성(45.0%)보다 소폭 높았다. 연령대별로는 30대 52.8%, 20대 52.3%, 40대 51.7%, 50대 이상에서는 50.0%가 '기대된다'고 답했다.

현재 직업상태 별로는 '자영업자'가 64.4%로 가장 기대감이 높았다. 이어 직장인(55.0%), 대학생(52.5%), 취업할 의사가 없는 알바생(50.8%), 취준생과 구직자(49.4%) 순으로 '기대된다'는 답변이 높았다.

위드 코로나 시행 후 하고 싶은 일과 관련해선 '영화·공연·스포츠 경기 관람' 등이 41.6%로 가장 많았다. 이어 '국내여행(40.7%)', '해외여행(35.8%)' 순으로 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많았고 '축제·페스티벌·놀이동산 나들이'를 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32.1%로 뒤를 이었다.

위드 코로나 시행 후 하고 싶은 일은 20대와 30대 이상 응답자 사이에 차이가 있었다. 20대 응답자 중에는 '축제·페스티벌·놀이동산 나들이'를 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42.8%(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해외여행(40.6%)', '국내여행(40.2%)', '영화·공연·스포츠경기 관람(37.2%)', '친목모임(21.6%)' 순으로 하고 싶다는 답변이 높았다.

아이뉴스24

[그래프=잡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0대부터 50대 이상 연령대에서는 '영화·공연·스포츠경기 관람'을 꼽은 응답자가 각 43.8%, 45.0%, 52.0%로 가장 높았다.

또 30대에서는 국내여행(39.8%), 해외여행(35.5%), 축제·페스티벌·놀이동산 나들이(25.1%) 순으로 하고 싶다는 답변이 높았다. 40대에서도 이어 국내여행(41.9%)과 해외여행(30.4%)을 하고 싶다는 답변이 다음으로 높았고 친목모임(25.5%)을 갖고 싶다는 답변이 뒤를 이었다.

50대 이상에서는 국내여행(40.7%), 해외여행(35.8%), 축제·페스티벌·놀이동산 나들이(32.1%) 순으로 나타났다.

/장유미 기자(sweet@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