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 보란듯' 광주서 전두환 표지석 밟은 이재명…盧묘역도 참배

댓글 10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장동 국감 털고 與 진영내 상징성 큰 2곳 돌며 본선행보 시동

尹 견제·지지층 결집 포석



(서울·광주=연합뉴스) 고동욱 정수연 기자 = '대장동 국감'을 마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2일 광주와 봉하마을을 잇달아 방문하며 본선 행보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걸었다.

마침 야권 유력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전두환 옹호 발언 논란'에 휩싸인 터라, 이를 겨냥한 견제 수위도 한껏 높였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찾아 참배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