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인터뷰] '한 팔 피트니스 선수' 김나윤의 아름다운 도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인터뷰를 인용보도할 때는 프로그램명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SBS에 있습니다.

■ 방송 :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월~금 (14:00~16:00)
■ 진행 : 주영진 앵커
■ 대담 : 김나윤 피트니스 선수
--------------------------------------------

● 아름다운 도전 피트니스 선수 '김나윤' 인생 2막

"SBS '세상에 이런 일이' 방송 이후, '용기를 얻었다'는 반응 많아"
"장애인 인식 개선을 위해 도움 될 거란 기대에 방송 출연 결심"
"3년 전 헤어디자이너로 일할 때 교통사고로 한 팔 잃어"
"수술 후 본인 모습 보고 충격받기도…지금도 장애에 적응하는 중"
"피트니스 선수, 하나의 미션일 뿐…하고 싶은 일 너무 많아"
"팔 하나 없는 건 큰 장애가 아니란 걸 깨달아…장애 인식 개선 위해 노력할 것"

---

▷ 주영진/앵커: 지난 5일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 이분이 나오셨고요. 정말 이분 만나서 꼭 이야기를 듣고 싶었습니다. 지금 어떻게 불러야 될지 제가 정확하게 모르겠습니다. 피트니스 선수 이렇게 부르면 되는 겁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