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인으로 번진 '개 사과' 논란…윤석열·홍준표 난타전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경선을 치르고 있는 국민의힘에선 윤석열 후보의 반려견 사과 사진을 둘러싼 논란이 계속됐는데요. 오늘(24일)은 가족으로까지 번졌습니다. 윤석열 후보가, 사과 사진에 아내 김건희 씨가 관여했다는 의혹을 해명하면서 "부인이 후원회장 하는 분도 있지 않냐"며 홍준표 의원을 겨냥한 겁니다. 그러자 홍 의원 역시 바로 소환 대기 중이라 공식석상에 못 나오는 부인보다는 낫다고 받아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