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걸스플래닛999' 김채현→션샤오팅의 케플러, "데뷔 준비 돌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걸스플래닛999' TOP9이 정식 팀명을 확정 짓고 데뷔를 준비한다.

25일 TOP9의 공동 매니지먼트를 맡은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는 "Mnet '걸스플래닛999 : 소녀대전'(이하 '걸스플래닛999')에 최종 선발된 TOP9이 팀명을 케플러(Kep1er)로 확정 짓고 본격적인 데뷔 준비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난 22일 방송된 '걸스플래닛999' 최종회에서는 1, 2차 투표를 통해 김채현, 휴닝바히에, 최유진, 김다연, 서영은, 강예서, 에자키 히카루, 사카모토 마시로, 션샤오팅까지 총 9명의 멤버가 데뷔조에 오르며 신인 걸그룹 케플러로 확정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케플러는 꿈을 잡았다는 의미의 'Kep'과 아홉 명의 소녀가 하나로 모여 최고가 되겠다는 뜻의 숫자 1을 결합해 팀명을 확정지었다.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가 공동 매니지먼트를 맡아 팀 활동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며 케플러는 향후 2년 6개월 간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케플러는 지난 22일 새롭게 오픈한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오피셜 로고 이미지를 공개하고 데뷔를 공식화해 글로벌 팬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는 "케플러는 곧바로 데뷔 앨범 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다. 관련 프로모션 일정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니 앞으로도 케플러에 대한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