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종신, 럭셔리한 집 공개…"마당과 부엌 이어지는 집 원했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tvN '집콘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윤종신-전미라 부부의 럭셔리한 집이 공개됐따.

지난 24일 첫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집콘라이브'에서는 윤종신의 '홈메이드' 콘서트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으리으리한 윤종신의 집이 공개됐다. 윤종신은 마당이 있는 단독주택에서 살고 있었다.

윤종신은 "2012년도에 이사 와서 살고 있는 집"이라고 소개하며 "제일 바라던 집이 마당이랑 부엌이랑 같이 있는 집이었다. 가족이 가장 자주 모이는 곳은 식당이라고 생각해서"라고 말했다.

이어 "(이사온 것이) 2012년도니까 10년 가까이 됐을 때 초대해서 노래도 하고 공연 못 본 분에게 노래도 들려들 수 있는 그런 시간을 갖고 싶었다"며 '집콘라이브' 출연 이유를 밝혔다.

윤종신은 저녁 6시30분 공연을 앞두고 오후 1시30분부터 직접 콘서트장 꾸미기에 돌입했다.

그는 마당에 빼곡히 있던 화분을 힘겹게 치운 뒤 차고에서 긴 테이블과 의자를 꺼내왔다. 테라스에는 의자를 놓아 콘서트를 감상할 가족들을 위한 자리를 마련하기도 했다.

"나랑 공유한 시간이 있는 사람들, 같이 소주 한잔 할 수 있는 사람들"을 초대하겠다고 밝힌 윤종신은 영화감독 장항준, 배우 봉태규, 가수 이무진, 하림, 하하를 초대했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