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국 생수에 구더기 우글우글? 中 국민 생수의 굴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中 국민 생수 제품에서 흰색 이물질 발견
제보자 "따지 않았는데 이물질 발견"주장
제조사 "그럴일 없다" 강조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생수 병 속에 흰색 물질이 떠다니고 있다. /사진=웨이보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에서 개봉하지 않은 생수병에서 구더기로 추정되는 이물질이 발견돼 논란이 일고 있다. 이 생수는 중국에서 국민 생수로 불리며 유명한 농푸산취안 제품이라서 충격이 더 크다.

오늘 25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 거주하는 20대 여성 샤오장이 최근 오프라인 마트에서 구매한 생수병에서 다량의 구더기를 발견했다.

샤오장은 중국 SNS인 웨이보에 해당 생수병 속 이물질을 떠다니는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 속 문제가 된 생수는 마개로 밀폐돼 개봉되지 않은 새것이다.

샤오장은 "생수 두 병을 동시에 샀다. 두 병 모두에서 다량의 흰색 유충과 살아있는 구더기가 발견됐다"고 했다. 이어 그는 "국민 생수라고 믿고 마셨는데 생수도 믿고 마실 수 없게 됐다"고 주장했다.

샤오장이 업로드한 영상 속 생수병에는 구더기로 보이는 하얀색 이물질을 볼 수 있다. 또 까만색 이물질도 보인다. 샤오장은 이 검은색 이물질이 벌레의 알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샤오장의 신고로 소식을 접한 농푸산취안 측은 이를 부인했다. 생산과 유통 과정에서 이물질이 들어갈 가능성이 없다는 것이다.

농푸산취안 측은 공식 웨이보 계정을 통해 "모든 원수는 엄격하게 여과 및 살균되며 표장 용기도 엄격하게 살균된다"고 강조했다.

또 회사 측은 해당 생수의 제조 일자인 6월 30일 생산된 다른 생수의 긴급 회수를 명령하는 동시에 공안 당국에 사건 처리와 조사를 위해 신고를 했다는 입장이다.

파이낸셜뉴스

중국 국민생수로 불리는 농푸산취안 생수. /사진=웨이보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 #웨이보 #이물질 #구더기 #생수 #유충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