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만배·남욱 혐의 보강‥李 '공모지침서 직접 보고' 부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검찰의 대장동 개발 의혹 수사도 살펴보겠습니다.

지금은 남욱 변호사와 김만배 씨의 구속영장 청구를 위해 혐의를 더 확인하는 데 공을 들이고 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성남시장 시절에 실무자한테서 공모 지침서를 직접 보고받았다는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양소연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대장동 4인방' 중 오늘 유일하게 검찰에 출석한 남욱 변호사.

[남욱 변호사]
<성남도시개발공사 설립부터 관여했다는 보도도 있는데 어떻게 생각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