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헬스장 · 노래방선 '백신패스'…12월 실외 마스크 벗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정부는 완전한 일상을 되찾기 전까지는 헬스장이나 노래방 같은 경우 이른바 백신 패스나 코로나 음성 확인서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올해 말쯤 야외에서 마스크를 벗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이어서 박찬근 기자입니다.

<기자>

다음 달 1일부터 도입되는 백신 패스는 실내체육시설과 노래방, 목욕탕 등 다섯 종류 다중이용시설과 병원과 요양 시설 등 감염 취약시설에 적용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