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선호 삼촌 그리워"…'갯차' 아역배우들 응원 릴레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 아역배우 부모들이 김선호 응원에 나섰다.

지난 26일 아역배우 기은유의 어머니가 운영 중인 인스타그램에는 "요즘 은유는 공진 배우님들 보고 싶다고 '갯마을 차차차' 영상을 찾아보고 한답니다. 저도 그립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기은유는 '갯마을 차차차'에서 장이준 역으로 출연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역배우들에게 사인을 해주는 김선호의 모습이 담겨있다. '갯마을 차차차'는 아역배우들의 활약으로 인기를 끌었다. 해당 글에는 아역배우 김민서의 어머니가 "그립다 나도"라는 댓글을 남겼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민서 어머니 또한 김민서 이름으로 운영 중인 인스타그램에 "민서가 주리이고, 주리가 민서였던 그 시절. 직접 본 것만 믿고 아는 것만 얘기하고... 오래오래 기억하고 행복할 추억~ 사진 캡처 감사해요^^"라는 글을 올렸다.

김민서 어머니는 "#갯마을 차차차 #오주리 #김민서 #두식 삼촌 #김선호 #행복했대요 #애드리브 맛집 #찰떡 호흡 #행복하자고요"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김민서는 오주리 역으로 출연했다.

최보라 역의 고도연의 어머니가 운영 중인 인스타그램에도 같은날 "#갯마을 차차차 #최보라 역 #김선호 배우님 도연아 너 어디 보니? #두식 삼촌 보라야! 도대체 넌 어딜 보고 있니? ㅋㅋ 부끄러워서 그러니 ㅎㅎ"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고도연에게 하이파이브를 내미는 김선호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고도연 어머니는 "#추억이 되어버린 #갯마을 차차차 #지난 사진 올리기 #사인 받던 날 #세트장에서 촬영 그립다. 그리고 보고 싶네요"라는 글을 덧붙이며 고도연과 김선호의 투샷을 업로드했다.

'갯마을 차차차' 아역배우들의 부모님들은 같은날 비슷한 시간에 김선호 응원글을 게재했다. 이는 최근 불거진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을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선호는 사생활 논란으로 데뷔 이래 최대 위기를 맞았다. 김선호는 지난 20일 공식입장을 통해 전 연인과 대중에 사과했다. KBS 2TV '1박 2일', 영화 '도그 데이즈', '2시의 데이트'에서 하차했다.

사진=기은유 인스타그램, 김민서 인스타그램, 고도연 인스타그램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