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盧 전 대통령 입관식…이순자·YS 차남·DJ 3남 조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노태우 전 대통령 빈소엔 이틀째 각계각층의 조문 행렬이 이어졌습니다. 노 전 대통령의 친구이자 정치적 동반자였던 전두환 전 대통령을 대신해 이순자 여사도 빈소를 찾았는데, 5.18 유족들에게 사과할 생각이 없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아무런 답을 하지 않았습니다. 장례식장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박성제 기자, (네.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나와있습니다.) 오늘은 역대 대통령들 가족들의 조문이 이어졌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