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손지창♥' 오연수, 51살에 핫팬츠를 소화하다니..차예련 안 부럽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하수정 기자] 오연수가 핫팬츠를 입고 날씬한 각선미를 과시했다.

배우 오연수는 2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워맨스 합니다!!! 결방이 잦아 끝났냐고 물어보시는 분들이 계셔서요ㅎ 연말까지 목욜 밤 9시 합니다 #워맨스가필요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오연수와 절친한 동료 연예인들이 모여서 촬영한 화보를 찍은 모습이 담겨 있다. 오연수를 비롯해 윤유선, 차예련, 메이크업아티스트 이경민 원장 등 절친들의 핫팬츠 의상이 시선을 끌었고, 오연수는 50대에도 완벽한 소화력을 자랑했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최지우는 "오~~ 멋지고 이뿌당~"이라며 엄지척 이모티콘을 댓글로 달기도 했다.

현재 오연수는 데뷔 후 처음으로 SBS 관찰 예능인 '워맨스가 필요해'를 통해 매주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오연수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