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와 '코로나 항체약' 485억 규모 공급 계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영성 기자 = 셀트리온은 셀트리온헬스케어와 485억원 규모로 자사가 개발한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에 대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이는 셀트리온의 지난해 매출액 대비 2.62%에 해당하는 규모다.

이번 공급은 11월 구매 주문 건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셀트리온이 개발한 의약품을 해외시장에 판매하는 사업을 하고 있다.
lys@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