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우리집 전기·가스·수도 사용량 한눈에…서울시, 에너지정보 플랫폼 오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월별 에너지 사용량 확인 가능

우리동네 월별 에너지 데이터, 온실가스 배출량 확인

"기관별 분산된 에너지 데이터 전국 최초 통합"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서울시는 우리동네 에너지 사용량과 각 가정집의 에너지 사용량과 패턴 등 각종 에너지 데이터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서울시 에너지정보 플랫폼‘을 구축하고 29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데일리

사진=서울시 제공




에너지정보 플랫폼에 회원가입하면 우리 집의 월별 전기, 가스, 수도, 난방 사용량이 줄었는지 늘었는지를 확인할 수 있다. 전월 사용량, 전년 동월 사용량, 전년 동월 대비 증감량 등을 모니터링한 분석 결과도 시각화한 데이터로 제공한다. 또 자치구별, 행정동별, 건물유형별로 사용한 월별 에너지 데이터와 온실가스 배출량도 확인할 수 있다.

에너지정보 플랫폼은 서울시가 시행 중인 에너지 시민참여사업의 참여자들이 활용하는 커뮤니티 장으로서의 기능도 한다. 에너지 자립마을사업의 공모 신청부터 성과 등록까지 전 과정을 에너지정보 플랫폼에서 할 수 있도록 시스템화했다.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서울형 에너지혁신지구’는 각 지구별 에너지 사용량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대시보드를 마련했다.

이밖에 시는 기후에너지정보센터와 서대문구청 로비에 에너지정보 플랫폼을 볼 수 있는 대형 터치스크린을 설치, 서울 전역의 에너지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에너지드림센터에도 설치해 시민 교육 프로그램과 연계해 운영할 계획이다.

유연식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누구나 접근할 수 있는 에너지 데이터로 에너지를 절약하고 온실가스를 감축해 2050 탄소중립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