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제이홉 "한 세대 목소리 대변, 낯간지럽지만 영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 그룹 방탄소년단의 제이홉이 28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LA'(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 공연 전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제이홉은 "지난 9월 UN 총회 이후 다시 미국에 왔는데, 저희가 한 세대를 대변해 목소리를 낸다는 게 사실 낯간지럽지만 영광이기도 하다, 우리의 목소리를 공유할 수 있어서 영광"이라며 "이것은 방탄소년단이 가진 음악의 힘이지 않을까 생각한다, 그 에너지를 여지없이 보여 드리고자 정말 열심히 연습했고, 오랜만에 오프라인 콘서트라서 미국 팬분들 뿐만 아니라 한국 팬분들도 많이 오셨다고 들었는데 팬데믹으로 우울한 감정들 싹 잊으시고 행복하게 즐기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빅히트뮤직 제공) 2021.11.29/뉴스1
photo@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