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넵튠 자회사 온마인드, SK스퀘어 80억 투자 유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넵튠(각자대표 정욱, 유태웅)은 자회사 온마인드(대표 김형일)가 SK스퀘어로부터 8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한다고 29일 밝혔다.

넵튠은 “온마인드는 이번 투자 유치로 양사 간 사업적 협력 관계를 발전시킬 가능성을 높였으며 SK스퀘어가 추진하는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등 여러 분야에서 디지털휴먼이 활동을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온마인드는 2020년 4월 설립돼 같은 해 11월 카카오게임즈 산하 넵튠의 자회사로 편입된 디지털휴먼 제작사다. 자체 개발한 3D 디지털휴먼 구현 기술과 실시간 렌더링 기술을 기반으로 글로벌 IT기업인 유니티, AMD 등과의 제휴 및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

온마인드가 제작한 3D 디지털 휴먼 ‘수아(SUA)’는 현재 인스타그램과 틱톡을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다. 유니티코리아와 광고 모델 계약을 맺기도 했다.

매경게임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넵튠은 “온마인드는 현재 대부분의 디지털휴먼이 사용하고 있는 디지털합성 기술은 물론 실시간 상호작용이 가능한 풀 3D 디지털휴먼 분야에서도 독보적인 기술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라며 “디지털휴먼은 사진과 동영상을 위주로 하는 각종 소셜 플랫폼을 비롯해 광고업계, 음반업계 등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을 뿐만 아니라 최근 메타버스가 화두에 오르며 그 중요성이 증대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임영택 게임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