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지혜, 크리스마스 분위기 물씬…대형 트리도 혼자서 척척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배우 한지혜가 크리스마스 트리에 열정을 보였다.

한지혜는 29일 인스타그램에 "오늘 친구들이랑 고속터미널 꽃시장에서 오너먼트 사고 지금 윤슬이 자는 시간에 하나하나 신중하게 달고 완성!! 우리 이뿌니 윤슬이가 좋아하겠네. 기다려지는 크리스마스"라고 말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한지혜가 커다란 트리를 꾸며놓은 모습이 담겼다. 반짝이는 전구까지 빼놓지 않고 열심히 꾸며놓은 트리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누리꾼들은 "너무 예쁘다", "진짜 잘 꾸몄다", "윤슬이가 좋아하겠다" 등 칭찬 일색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한지혜는 지난 2010년 검사와 결혼해 지난 6월 첫 딸을 출산했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 한지혜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