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NBA 미국 프로 농구

디애슬레틱 “이현중 NBA 2R·46번 지명 예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현중(21·데이비슨 와일드캣츠)이 매년 60명을 뽑는 미국프로농구 신인드래프트에서 TOP50에 들만한 실력이라는 현지 유력언론 평가를 받았다. 한국인 2번째 NBA 선수 탄생이 현실로 다가오는 분위기다.

미국 스포츠매체 ‘디애슬레틱’은 27일(이하 한국시간) 이현중이 60명을 선발하는 2022년도 NBA 신인드래프트에서 2라운드 46번으로 지명되리라 내다봤다. 지난 10일 예측(1라운드 28번)보다는 18계단 하락했지만, 지명이 안될 수도 있다는 걱정은 필요 없는 위상이다.

2주 전 ‘디애슬레틱’은 “이현중은 이번 NBA 드래프트 참가 희망자 중 최고 슈터다. 2020-21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에서 50-40-90으로 경기당 10득점을 넘은 유일한 농구선수”라며 평가 근거를 설명했다.

매일경제

이현중은 27일 미국 스포츠채널 ESPN+로 생중계된 로버트 모리슨 대학교 농구부와 경기를 홍보하는 표지 모델로 발탁됐다. 사진=데이비슨 와일드캣츠 공식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50-40-90 클럽은 필드골 성공률 50%, 3점 정확도 40%, 자유투 성공률 90% 이상을 모두 만족하는 것을 말한다. 미국 데이비슨대학교 농구부 선수로는 NBA 75주년 기념 올스타에 빛나는 스테판 커리(33·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도 달성하지 못한 최초 기록이다.

이현중은 2021-22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농구 디비전1 애틀랜틱10(A-10) 콘퍼런스에서 ▲ 3점슛 보정 슈팅효율성(eFG%), 공격 부문 리그 평균선수대비 보정 코트 마진(OBPM) 4위 ▲ 3점 성공률 5위를 기록 중이다.

▲ 2점 정확도 7위 ▲ 필드골 성공률, 수비 포함 리그 평균선수대비 보정 코트 마진(BPM), 오펜시브 레이팅(ORtg) 8위 ▲ 경기당 득점, 유효슈팅 성공률(TS%) 9위 ▲ 공격 부문 승리기여도(OWS), 수비리바운드 점유율(DRB%), 경기당 득점 공헌(PPPG) 10위까지 이현중은 이번 시즌 12부문에서 A-10 개인기록 TOP10에 올라있다.

[박찬형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