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야구와 KBO

[내야외야] 프로야구선수협, 첫 제주도 지정병원 업무협약 체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단법인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회장 양의지, 이하 선수협)가 지난 29일 제주한라병원과 프로야구선수 복지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제주한라병원은 제주도에서는 최초의 선수협 업무협약 지정병원으로, 제주시 도령로에 위치한 제주한라병원에서 키움 박병호 선수가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이 진행됐다.

선수협 장동철 사무총장은 “선수들이 비시즌 기간 상대적으로 따뜻한 제주도에서 훈련하는 일이 많은데, 그동안 다치거나 갑자기 몸이 아파도 마음 편히 진료를 받을 수 있는 곳이 마땅치 않았다”며 “이번 협약은 국내 프로야구선수의 복지 증진의 범위가 제주도까지 확대된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말했다.

사진=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제공

최원영 기자 yeong@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