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세영, ♥일본인 남친과 결혼 임박했나…웨딩화보 공개하고 "1월 19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코미디언 이세영이 의미심장한 글귀로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이세영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월 19일만 기다리는 중. 무슨 날인지 맞혀보세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와 함께 꽃을 들고 있는 프로필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이세영은 아련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해당 게시물에 이세영이 연하의 재일교포 남자친구와 1월 19일에 결혼식을 올리는 것이 아니냐고 조심스럽게 추측하고 있다.

특히 이세영은 지난달에도 웨딩드레스를 입은 사진을 공개, 결혼설을 키운 바 있다. 당시 이세영은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아름다운 비주얼을 뽐냈다.

또 지난 7월에도 이세영은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재작년부터 꾸준히 결혼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내년 중 정말 친한 지인들만 불러 작게 결혼식을 열 예정"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일각에서는 아직 정확하지 않은 만큼, 섣부르게 판단하면 안 된다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그도 그럴 것이, 이세영과 남자친구는 최근 때아닌 결별설에 휘말리기도 했다.

2019년부터 남자친구와 함께 유튜브 채널 '영평티비'를 운영해왔던 이세영은 지난달 영평티비'를 홀로 운영하겠다고 밝혀 결별설에 휩싸였다. 이에 일본인 남자친구는 "약 1년 만에 일본에 와 있다"며 "이세영과 헤어진 것이 아닌데 오해가 생겼다"고 해명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