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그린 멘털 코치, “차준환은 감각적이고, 신유빈은 이글이글해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겨레TV ‘스포츠왓수다’

고진영, 이정은 등 프로골퍼 코치

선수들 심리안정으로 전력 강화

“골프장 가서 스트레스받지 말라”


“신유빈은 이글이글했다.” “차준환은 감각적이었다.”

정그린 멘털 코치는 스포츠계의 유명인사다. 고진영, 이정은, 이경훈 등 국내 대표적 남녀 골퍼들뿐 아니라 내로라하는 선수들이 그의 멘털 코칭을 받았다.

최근 한겨레TV <스포츠왓수다>(www.hani.co.kr/arti/hanitv)에 출연한 그는 “초등학교 때부터 신유빈을 알게 됐다. 승부욕이 대단한 선수로 눈이 이글이글했다. 목표를 이루겠다는 집중력이 워낙 뛰어났다”고 설명했다. 2020 도쿄 올림픽에 나가기 전에도 통화하면서 신유빈의 심리를 조절했다.

세계적인 피겨 스케이팅 선수인 차준환도 그와 인연이 있다. 그는 “차준환은 직관적이고 감각적인 선수다. 예민한 스케이팅에서 고지가 보이면 순간 해내야 한다는 강박이 생긴다. 그러나 그러면 몸이 굳는다. 차준환은 직관적으로 움직이는 선수”라고 평했다.


하지만 멘털보다 중요한 것은 기본실력이다. 그는 “종목을 가리지 않고 선수는 기본 실력을 갖춰야 한다. 그다음에 우승이냐, 탈락이냐에 영향을 주는 것이 멘털”이라고 했다. 물론 경기력에서 동급의 실력이라면 멘털이 우열을 가리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