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아공 보건기구 "오미크론, 재감염 3배 높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남아프리카공화국 국립전염병연구소 등은 오미크론이 재감염 위험이 커다고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남아공의 역학적 데이터에 근거한 것이라며, 오미크론 변이가 기존 지배종인 델타 변이와 베타 변이보다 3배의 재감염 위험을 갖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최신 발견에 따르면 오미크론 변이가 이전 감염으로 형성된 면역을 회피할 능력을 갖고 있다는 역학적 증거가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동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