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더뉴스] 與 "조동연 인격짓밟혀"...尹 "백년에 한번 나올 대표"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진행 : 김정아 앵커, 박석원 앵커
■ 출연 : 전용기 / 더불어민주당 의원, 박수영 / 국민의힘 의원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대선을 앞두고 거대 양당이 선대위 인선 문제로 진통을 겪고 있습니다. 민주당 1호 영입 인재 조동연 위원장이 가족과 아이들에 대한 공격을 멈춰달라며 결국 사퇴 의사를 밝혔고요. 민주당, 결국 이를 수용했다는 속보 저희가 조금 전에 전해드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