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내과 박원장' 파격 변신 이서진, 첫 코믹 연기 도전에 기대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내과 박원장’ 포스터 속 이서진. [사진 티빙]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서진(50)이 드라마 ‘내과 박원장’으로 파격 변신했다.

7일 티빙 오리지널 ‘내과 박원장’은 이서진의 파격 변신이 담긴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내과 박원장’은 초짜 개원의의 ‘웃픈’ 현실을 그려낸 메디컬 코미디다. 이서진은 진정한 의사를 꿈꿨으나 파리 날리는 진료실에서 의술과 상술 사이를 고민하는 박원장으로 생애 첫 코믹 연기에 도전했다. 우여곡절 끝에 ‘내 병원’을 마련했지만, 늘어가는 빚과 스트레스에 박원장은 머리 빠지게 고민한다. 인재 영입부터 마케팅까지, ‘폭망’ 직전의 내과를 살리기 위한 그의 눈물겨운 사투가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동명의 원작 웹툰 ‘내과 박원장’(글·그림 장봉수)은 네이버웹툰 베스트도전 조회수 400만 이상을 기록했다. 다음 웹툰리그 조회수도 1위를 차지했다. 드라마 제작과 동시에 네이버웹툰 정식 연재도 시작해 기대를 더한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는 원작 캐릭터와 싱크로율 100%인 ‘박원장’으로 변신한 이서진이 담겼다. 이제껏 본 적 없는 색다른 모습이다. 머리 위로 동그랗게 적힌 ‘빛나는 의사, 빚 내는 인생’이라는 문구는 어딘지 박원장 앞날의 아이러니를 들춘다.

‘내과 박원장’은 광고계의 ‘히트메이커’ 서준범 감독이 극본과 연출을 맡았다. 오는 2022년 1월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한영혜기자han.younghye@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