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신수♥' 하원미, 텍사스 애셋맘의 위엄…화보가 따로없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야구선수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가 해변을 배경으로 탄탄한 몸매를 과시했다.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는 16일 자신의 SNS에 남편 추신수와 바닷가에서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하원미는 하얀색 원피스 수영복 차림으로 역시 수영복을 입은 남편 추신수와 포즈를 취하고 있다.

군살 없이 날씬한 몸매와 연예인을 연상시키는 화려한 스타일이 눈길을 끈다. 하원미는 "아들들 만나러 왔다가 어쩌다보니 베케이션 분위기"라며 "님도보고 뽕도따고 일석이조"라고 덧붙였다.

하원미는 이에 그치지 않고 "필라테스 온 더 비치"라며 파도를 배경으로 수준급 필라테스 동작을 선보이며 화보 같은 순간을 연출하기도 했다.

추신수와 하원미는 2002년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현재 미국 텍사스에서 거주 중이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