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배구 황제 김연경

김연경, 배구 전문 매체가 꼽은 2021년 최고의 선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배구전문매체 발리볼월드가 선정한 2021년 최고의 선수로 선정된 김연경. [발리볼월드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구 여제' 김연경(34)이 지난해 최고의 선수로 선정됐다.

배구 전문 매체 발리볼월드닷컴은 16일(한국시간) 2021년 가장 특출난 활약을 선보인 여자 배구 선수로 김연경을 뽑았다.

발리볼월드닷컴은 2021년 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 2020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에서 뛰어난 기량을 뽐낸 전 세계 남녀 선수 12명의 순위를 매겨 공개했다.

김연경은 여자 선수 중 1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연경은 2020~21시즌 프로배구 V리그에서 흥국생명을 준우승으로 이끌었고, 발리볼네이션스리그에서도 주축으로 활약했다. 그리고 8월 도쿄올림픽에선 세계적인 강팀들을 물리치고 한국을 4강까지 이끌었다.

중앙일보

도쿄올림픽 한일전에서 승리한 뒤 환호하는 여자 배구 대표팀.. [도쿄=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발리볼월드닷컴은 "2021년은 김연경에게 획기적인 해였다. 하이라이트는 도쿄올림픽이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을 3회 연속 올림픽 본선으로 이끌어 2012년 런던 올림픽에 이어 두 번째로 4강에 올려두고 17년간 뛴 한국 대표팀에서 은퇴했다. 김연경은 올림픽에서 4번이나 한 경기에서 30점 이상을 올린 최초의 선수가 됐다

온라인 공간에서도 김연경의 인기는 세계 최고였다. 매체는 "김연경은 유튜브에서 10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가진 최초의 배구 선수"라면서 "김연경은 2021년 세계에서 가장 많은 트윗을 받은 여성 선수"라고 소개했다.

중앙일보

지난 10일 중국에서 돌아온 김연경.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주 중국리그를 마치고 귀국한 김연경은 자가격리를 하며 휴식중이다. 향후 거취에 대해선 아직 고민중이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