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홍글씨 정치공작" vs "문제없다는 데 경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윤석열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의 육성 통화 보도와 관련해, 국민의힘은 '김건희 씨에게 낙인을 찍으려 한 정치 공작'이라고 반발했습니다.

반면 민주당은 '공작 운운하는 국민의힘 인식에 경악한다'고 비판했습니다.

김재경 기자입니다.

◀ 리포트 ▶

김건희 씨 녹취록 보도 직후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SNS에 글을 올려 "후보 배우자가 정치 현안에 대한 관점을 드러내는 건 문제될 일이 없다"며 김 씨를 두둔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