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JTBC·중앙일보 기자들 "정치인 이정헌 부끄럽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기자협회와 중앙일보-JTBC 노동조합은 아침 뉴스 앵커로 일하다 사직한 직후, 이재명 후보의 선대위로 자리를 옮긴 전직 JTBC 기자, 이정헌 씨에 대한 비판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성명서에는 "언론인의 양심과 윤리를 내버린 부끄러운 일"이라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또 "지금 이 순간에도 JTBC 구성원들은 감시와 견제를 금과옥조처럼 여기며 취재 현장을 뛰고 있다", "피와 땀으로 일궈온 신뢰의 이름을 정치권 입문을 도와줄 '티켓'처럼 여기는 모습에 개탄을 금치 못하며 '정치인 이정헌'을 끝까지 감시하겠다"는 비판도 들어있습니다.

박유미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