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日 신규 감염자 '3만 2천 명' 역대 최다...'준 긴급사태' 실효성 의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일본에서는 하루 감염자 수가 처음으로 3만 명을 넘어서 코로나 사태 이후 역대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감염자가 폭발적으로 늘자 준 긴급사태 발령을 각지에서 요청하고 있지만 지금의 대응으로는 실효성이 없다는 비판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도쿄 이경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감염자 수가 연일 역대 최다를 기록하고 있는 일본 오사카.

보건소는 밀려 드는 상담 전화로 눈코 뜰 새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