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장동민이 밝힌 결혼·임신…"아내, 결혼식날 서운하다고 울어"('돌싱포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장동민이 결혼, 임신 뒷이야기를 전했다.

장동민은 1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서 결혼과 임신에 얽힌 사연을 직접 밝혔다.

장동민은 "촬영이 끝났는데 문자가 와 있더라. 임신 테스트기 사진이었다. 두 줄이었다"라고 해 모두의 축하를 받았다. 하하는 "축하해"라고 자리에서 벌떡 일어났고, 다른 멤버들 역시 "드디어 아기 아빠"라고 축하와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하하는 "눈물이 나려고 한다"라고 장동민과 얼싸안으며 장동민 부부의 임신을 기뻐했다.

장동민은 "임신 중에는 호르몬 때문에 감정 컨트롤이 안 된다고 하더라. 결혼식 하러 제주도에 갔을 때 잘 있다가 갑자기 나한테 서운하다고 하더라. 밥을 먹는데 잘 안 챙겨줬다고 하더라. 난 나름 잘 챙겨준 것 같은데"라고 토로했다.

이어 "앞으로 '더 챙겨줄게' 했는데도 계속 울었다. 자기도 그 다음 날 '울 일이 아닌데 왜 울었는지 모르겠다'고 하더라"라고 임신 호르몬으로 인한 격한 감정 변화를 설명했다.

장동민은 "한 칸 떨어져 먹었다"라고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며 "앞으로 더 세심하게 챙겨야겠다"라고 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