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우세트 물량 80여종 7만3000여개 ‘역대 최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현대백화점
한국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백화점이 31일까지 계속되는 ‘설 선물세트 본판매’ 행사에서 한우 선물세트를 역대 최대인 80여 종 총 7만 3,000여 개를 선보인다.

우선 100만원 이상 초프리미엄 선물세트 물량을 30% 늘리고, 품목 수도 6종으로 늘렸다. ‘현대명품 한우 넘버나인(No.9) 세트(250만원)’를 비롯해, ‘현대명품 화식한우 매(梅)세트(120만원)’, ‘현대명품 화식한우 난(蘭)세트(100만원)’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가치소비를 중요시하는 최근 트렌드를 겨냥해 현대백화점이 유통업계 최초로 선보인 국내 1호 동물복지 인증 한우 ‘동물복지 유기농 한우세트(85만원)’와 ‘산청 유기농 한우세트(65만원)’, 전남 강진의 ‘자연 방목 한우세트(52만원)’ 등도 판매한다.

소포장 선물세트 ‘한우 소담 세트’도 확대했다. 소담세트는 200g 단위로 포장해 보관 및 관리 편리성을 높인 것으로, ‘현대 화식한우 소담 매(梅)세트(35만원, 등심로스 200g×2·채끝로스 200g×2·안심로스 200g ×2)’, ‘현대 한우 소담 난(蘭)세트(33만원, 등심로스 200g ×4·채끝 로스 200g×2), ‘현대 한우 소담 성(誠) 세트(11만원, 불고기 200g ×2·국거리200g×2)’ 등이 있다.

이 밖에 특수부위 세트도 판매한다. ‘한우 토마호크 티본 스테이크 세트(40만원, 토마호크 스테이크 0.6kg·한우 티본스테이크 1kg)’가 대표 상품이다. 여기에 제비추리·토시살·안창살·치마살 등 6개 부위를 200g씩 담은 ‘한우 특수부위 세트(38만원)’도 판매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