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장동건♥'고소영, '태종 이방원' 말 학대 논란에 "너무해요, 불쌍해"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고소영 인스타그램



KBS 드라마 '태종 이방원'이 촬영 현장에서 동물 학대를 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배우 고소영이 이에 대해 비판했다.

20일 배우 고소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너무해요... 불쌍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은 동물자유연대가 KBS '태종 이방원' 측의 동물 학대 의혹을 제기하며 공개한 촬영 현장의 영상을 담고 있다. 동물자유연대 측은 "많은 이들이 우려했던대로 말을 쓰러뜨리는 장면을 촬영할 때 말의 다리에 와이어를 묶어 강제로 넘어뜨린 사실을 확인했다. 영상 속에서 와이어를 이용해 말을 강제로 넘어뜨리는 과정에서 말은 몸에 큰 무리가 갈 정도로 심하게 고꾸라지며, 말이 넘어질 때 함께 떨어진 배우 역시 부상이 의심될 만큼 위험한 방식으로 촬영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촬영 직후 스텝들은 쓰러진 배우의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급하게 달려간다. 그러나 그 누구도 말의 상태를 확인하는 이는 없었다. 몸체가 뒤집히며 땅에 처박힌 말은 한참동안 홀로 쓰러져 움직임조차 보이지 않는다"며 "그 뒤 말의 상태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살아는 있는 것인지, 부상당한 곳은 없는지 알 길이 없다"고 규탄했다. 고소영 역시 이를 공유하며 안타까움을 내비치고 있는 것.

한편 고소영은 지난 2010년 배우 장동건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또 현재 고소영은 SNS를 통해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