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특징주] '새해 첫' 공모주 오토앤, 연이틀 상한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새해 첫 상장 공모주인 오토앤이 이틀 연속 상한가를 이어가고 있다.

2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26분 현재 오토앤 주가는 전 거래일 대비 29.82% 오른 1만4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가격제한선까지 급등했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오토앤의 코스닥 상장 이후 주가 흐름. 2022.01.21 zunii@newspim.com [사진=네이버금융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토앤은 자동차 비포마켓(완성차)과 애프터마켓을 아우르는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을 표방하고 있다. 2008년 현대차그룹의 사내벤처로 시작해 2012년 스핀오프(분할)한 업체다.

현재 2만 개의 상품과 1만 곳의 장착점을 기반으로 온오프라인을 연결하는 모빌리티 특화 이커머스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애프터마켓에서 집계한 고객 데이터를 기반으로 선호도가 높은 서비스를 비포마켓에 적용하며 모빌리티 라이프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오토앤은 앞서 실시된 기관투자자 대상 공모청약에서 1713대1의 경쟁률을 기록한데 이어, 일반투자자 대상 공모청약에서도 2395.63대1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zunii@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