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추가경정예산 편성

14조 원 추경에 나라 살림 적자 70조 육박...국가채무 1천 75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4조 원 규모의 추경이 편성되면서 11조 3천억 원의 적자 국채가 발행됩니다.

정부는 국채 발행과 함께 나머지 2조 7천억은 기금 여유 자금을 활용해 추경 재원을 마련했다고 밝혔습니다.

적자 국채 발행으로 올해 나라 살림 적자는 68조 1천억, 국가채무는 1천75조 7천억 원으로 늘어나게 됩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추경 규모는 소상공인 지원 소요와 통화·물가 등 거시측면, 초과세수 등 재정여건과 국채시장 여건 등 여러 관련 상황과 변수들을 종합 고려해 판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오인석 (insuko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싱글몰트위스키 vs 스카치위스키' 다니엘이 설명해준다!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