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승려대회서 '문전박대' 민주…정청래 "참회와 사과"(종합)

댓글 1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청래, 조계사 입구서 발길 돌려…국회서 기자회견 "불교계 발전 위해 정진"

불교계, 송영길 승려대회 발언 '보이콧'…송영길 "무한 책임, 깊이 사과"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강민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21일 대규모 승려대회에 참석해 '불심 달래기'에 나섰지만 '문전박대'를 당했다.

지난해 국정감사에서 해인사 문화재 관람료를 통행세로 지칭하며 '봉이 김선달'에 비유해 불교계의 대규모 반발을 촉발한 정청래 의원 역시 이날 승려대회 현장을 찾았지만, 행사장 입구조차 들어가지 못한 채 발길을 돌려야 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