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트리플 악셀' 삐끗…유영, 쇼트 4위로 출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4대륙 피겨 선수권에서 기대를 모았던 유영 선수가 쇼트 프로그램 4위로 주춤했습니다.

'트리플 악셀'이 또 문제였습니다.

유영은 첫 점프 트리플 악셀에서 보기 드문 실수를 범했습니다.

세 바퀴 반을 돌아야 하는데 점프 타이밍을 놓쳐 2바퀴를 채 돌기도 전에 회전이 풀리고 말았습니다.

평소 9점 이상 받던 기술인데 회전수가 크게 부족해 겨우 0.55점에 그쳤습니다.

나머지 점프를 깔끔하게 처리했지만, 67.86점으로 4위에 올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