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여친 살해 조현진 "죄송합니다"…마스크는 안벗어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이별을 통보한 여자친구를 살해한 혐의(살인)로 구속돼 신상이 공개된 조현진(27) 씨가 21일 취재진 앞에 섰습니다.

조씨는 이날 충남 천안동남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기 전 취재진으로부터 여러 질문을 받았는데요.

그러나 살해 동기 등 범행에 관련된 질문에 "미안하다","모르겠다","죄송하다"는 단답으로 일관했습니다.

유족에게 "미안하다"는 말을 남겼지만, 조씨의 태도는 반성하기보다는 오히려 당당하게 느껴져 주변을 당혹게 했습니다.

마스크를 쓴 상태이지만 웃고 있는 장면이 목격돼 취재진으로부터 "지금 웃고 있는 거냐"는 항의성 질문을 받기도 했습니다.

신상이 공개된 그에게 취재진이 "마스크를 한번 내려달라"교 요청하자 "아×…안될 것 같아요"라며 짜증스러운 반응을 보였는데요.

조씨와의 문답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문관현·한성은>

<영상 : 연합뉴스TV>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