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선빈 "배우 꿈 위해 가출 감행...손현주 선배 제일 멋있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이선빈이 손현주를 가장 멋있는 배우로 꼽았다.

21일 방송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는 이선빈과 출연했다.

이날 허영만은 "어렸을 때부터 아르바이트를 많이 했다고 들었다"고 말했고, 이선빈은 "어릴 때부터 서빙부터 많은 아르바이트를 했다. 근데 이렇게 계속 살면 내 인생을 찾지 못할 것 같아서 배우가 되기 위해 가출했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백반기행 [사진=TV조선 캡처]



이어 "부모님께 편지를 써 놓고 천안에서 서울까지 오디션을 보러 다니기 위해 가출했다. 편지에 '제 꿈을 찾기 위해 당분간 집을 떠나겠다'고 썼다. 다행히도 일주일만에 오디션에 합격했다. 다시 집에 돌아왔을 때 부모님이 크게 별 말씀을 하지 않으셨다"고 가출 사연을 전했다.

또 이선빈은 함께 출연했던 배우들에 대해 언급하며 "처음부터 남자배우 많이 나오는 드라마나 영화에 많이 출연했다. 손현주, 현빈, 마동석, 정경호, 오정세 선배님 등"이라고 말했다.

이에 허영만은 "그 중 가장 멋있다고 생각한 사람이 누구냐"라고 물었고, 이선빈은 "진짜 멋있다고 생각했던 선배님은 손현주 선배님이다. 대선배이신데도 한번도 화를 내신 적이 없었다. 때로는 아빠 같이, 때로는 친구처럼 대해주신다"고 답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